이 곳은 검정고시준비생들의 커뮤니티공간입니다.
상거래를 목적으로 하거나 욕이나 타인을 비방한 글은 삭제되오니, 숙지하시기 바랍니다.

1564 자신만을 사랑한 왕 작성일 : 2021 11 24 
글쓴님 : 운영자    조회수 : 18            
  
**자신만을 사랑한 왕**


어느 나라에 왕이 있었는데 자신을 치장하는 것에만

시간과 정성을 쏟는 것이 그의 일과였습니다.

백성은 어떻게 살든지 왕은 자기만을

생각했습니다.

매일 여러 장식이 주렁주렁 달린

눈부신 의복을 입고 항상 거울 앞에서

자신의 자랑스러운 모습을 보며

뽐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왕과 나라를 진심으로 걱정한

한 신하가 왕 몰래 매일 들여다보던

거울을 치워버렸습니다.

다음날 왕은 평상시처럼 자기의 모습을 보려고

거울을 찾았으나 거울은 보이지 않습니다.

거울을 찾던 왕은 거울이 있던 자리의 창문을

우연히 보게 됐습니다.

그런데 창문 밖, 거리를 오가는 사람들의 모습은

왕에게 큰 충격으로 다가왔습니다.

굶주림에 지쳐 얼굴이 창백한 여인과

아이들을 보았습니다.

한참을 바라보던 왕은 무언가를 깨달은 듯

자신의 화려한 의복 대신에 소박한 옷으로 갈아입고

백성들 가운데로 나아가 그들의 이야기를 들었고

그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었다고 합니다.



'자신을 사랑하라'

자신을 사랑할 줄 알아야 이웃도 사랑할 수 있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하지만, 갈수록 삭막해지는 세상을 살다 보면

스스로 손해 보지 않으려 더 강하게

자신을 지키려고 합니다.

그렇게 점점 자신만 생각하다 보면

타인에게 어떤 관심도 두지 않을 수 있습니다.

결국 세상에 자신을 사랑해주는 사람이

자신밖에 남지 않습니다.


# 오늘의 명언

관심이란 곧, 나 아닌 타인에게

마음 한 자리를 내어주는 일입니다.

나 아닌 타인에게 내 시간을 내어 주고,

내 삶을 조금 나눠주는 일입니다.

- 송정림 작가 -

  
이름 
비번